"주택시장 안정기에 수도권에 집중 매입" 상위 30명이 7996채 '싹쓸이'
"주택시장 안정기에 수도권에 집중 매입" 상위 30명이 7996채 '싹쓸이'
  • 이광효 기자 leekwhyo@naver.com
  • 승인 2023.09.20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년 이후 약 1조2천억원 어치...집값 양극화 심화 우려
이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사진: KBS(Korean Broadcasting System, 한국방송공사) 제공
이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사진: KBS(Korean Broadcasting System, 한국방송공사) 제공

지난 2018년 이후 주택구매건수 상위 30명 중 24명은 수도권에서만 주택을 매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더불어민주당 민홍철 의원(경남 김해시갑, 국토교통위원회, 인구위기특별위원회, 3선)이 국토교통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8년∼2023년 6월 주택구매건수 상위 30명이 구매한 주택은 모두 7996채로 매수금액은 1조1962억1694만원이다.

사진: 민홍철 의원실 제공
사진: 민홍철 의원실 제공

이 중 24명은 수도권(서울특별시, 인천광역시, 경기도)에 위치한 주택만  매수했다. 이들이 구매한 주택은 6622채로 매수금액은 1조457억8284만원이었다.

사진: 민홍철 의원실 제공
사진: 민홍철 의원실 제공

주택구매건수 최상위 3명이 구매한 주택 2194채도 역시 모두 수도권이었다. 

사진: 한국부동산원 제공
사진: 한국부동산원 제공

구매건수가 가장 많았던 50대 A씨는 수도권에 있는 주택 792채를 1156억6690만원에 매수했다. 

40대 B씨는 709채(1151억8060만원), 50대 C씨는 693채(1080억3165만원)를 매수했다.

민홍철 의원은 “윤석열 정부가 수도권 부동산 규제를 대폭 완화하면서 수도권과 지방 간 매수 심리 양극화가 커지고 집값 불안이 높아질 것이라는 우려가 있다”며 “부동산 투기자들이 수도권 집을 집중적으로 쓸어 담고 있는 만큼, 다주택자를 위한 퍼주기 정책이 아닌 국토 균형발전을 위한 정책 기조 대전환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 통일경제뉴스 는 신문윤리강령과 인터넷신문윤리강령 등 언론윤리 준수를 서약하고 이를 공표하고 실천합니다.
  • 법인명 : (사)코트린(한국관광문화발전연구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내수동 75 (용비어천가) 1040호
  • 대표전화 : 02-529-0742
  • 팩스 : 02-529-0742
  • 이메일 : kotrin3@hanmail.net
  • 제호 : 통일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51947
  • 등록일 : 2018년 12월 04일
  • 발행일 : 2019년 1월 1일
  • 발행인·편집인 : 강동호
  • 대표이사 : 조장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섭
  • 통일경제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통일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otrin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