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9대째 이어오는 숨 쉬는 그릇 ‘미력옹기’
<포토뉴스>9대째 이어오는 숨 쉬는 그릇 ‘미력옹기’
  • 홍성표 기자 ghd0700@naver.com
  • 승인 2019.06.13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 무형문화재 제37호 미력옹기 이학수 옹기장이 자신이 채바퀴 타래기법으로 직접 만든 항아리를 소개하고 있다.

보성군 미력옹기는 9대째 300년 넘는 전통을 이어오고 있다. ‘숨 쉬는 그릇’으로 유명한 미력옹기는 자연에서 얻어진 재료로만 만들어 인체에 무해하고 음식의 맛과 신선도를 오래 유지시켜준다.


  • 서울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6 용비어천가 1040호
  • 대표전화 : 02-529-0742
  • 팩스 : 02-529-0742
  • 이메일 : kotrin3@hanmail.net
  • 법인명 : (사) 코트린(한국관광문화발전연구소)
  • 제호 : 통일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51947
  • 등록일 : 2018년 12월 04일
  • 발행일 : 2019년 1월 1일
  • 발행인·편집인 : 강동호
  • 대표이사 : 조장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섭
  • 통일경제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통일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