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 골프여행 국내로 전환하면 내수효과 최대 3조
해외 골프여행 국내로 전환하면 내수효과 최대 3조
  •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 승인 2020.10.18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경제연구원 '골프산업의 재발견과 시사점'
 

해외 골프 여행을 가던 사람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으로 국내 골프로 전환했을 때 일어날 수 있는 한국의 내수 진작 효과가 최대 3조원이 넘는다는 분석이 나왔다.

현대경제연구원은 18일 펴낸 '골프산업의 재발견과 시사점' 보고서에서 이같이 추산했다.

현대경제연구원은 대한골프협회가 발표한 2017년 한국골프지표를 토대로 계산했을 때 현재 해외 골프 활동인구가 연간 최소 215만명에서 최대 220만명이라고 봤다.

여기에 2017년 해외 골프 활동인구의 1인 평균 지출액에 작년까지 물가상승률을 더하면 최근 해외 골프 활동인구 1인당 평균 지출액이 최소 101만원에서 최대 143만원이라고 추산했다.

해외 골프 활동 인구와 1인 평균 지출액을 곱하면 내수진작 경제적 효과는 최소 2조2천억원에서 최대 3조1천억원이 나온다.

연구원은 또 10차 한국표준산업분류 '골프장 운영업' 기업들의 매출액 기준 시장 규모가 작년에 4조5천억원, '골프연습장 운영업' 시장 규모는 2조2천억원인 것을 토대로 미래 성장을 추산해 보면 2023년에는 골프산업 규모가 총 9조2천억원까지 커질 것으로 내다봤다.

현대경제연구원은 이어 "국내 골프장 운영업은 인수·합병(M&A)과 전략적 투자 가치가 증대되면서 지난 5년간 투자액이 꾸준히 증가했다"며 "최근 거래가 제안된 골프장 인수·합병(M&A)과 전략적 투자 주요 매물의 총 공시 가치는 약 7천801억원"이라고 분석했다.

현대경제연구원은 이런 분석을 기반으로 "골프장 운영업은 다른 스포츠나 서비스업 생산 대비 코로나19 충격이 크지 않은 수준"이라며 "앞으로도 산업적 가치 창출과 지속 성장을 위한 전략 마련이 필요하다"고 진단했다.


  • 통일경제뉴스 는 신문윤리강령과 인터넷신문윤리강령 등 언론윤리 준수를 서약하고 이를 공표하고 실천합니다.
  • 법인명 : (사)코트린(한국관광문화발전연구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내수동 75 (용비어천가) 1040호
  • 대표전화 : 02-529-0742
  • 팩스 : 02-529-0742
  • 이메일 : kotrin3@hanmail.net
  • 제호 : 통일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51947
  • 등록일 : 2018년 12월 04일
  • 발행일 : 2019년 1월 1일
  • 발행인·편집인 : 강동호
  • 대표이사 : 조장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섭
  • 통일경제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통일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otrin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