잉글랜드 우승 점치는 글로벌 투자은행 골드만삭스 '눈길'
잉글랜드 우승 점치는 글로벌 투자은행 골드만삭스 '눈길'
  • 전선화 기자 kotrin2@hanmail.net
  • 승인 2021.07.06 0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로이터연합뉴스

글로벌 투자은행 골드만삭스가 2020 유럽축구선수권대회(유로 2020)에서 잉글랜드의 우승을 점쳐 눈길을 끈다.

5일(현지시간) CNBC방송에 따르면 골드만삭스의 크리스천 슈니트커 연구원은 전날 펴낸 보고서에서 잉글랜드가 1966년 자국에서 열렸던 월드컵 우승 이후 55년 만에 첫 메이저 대회 우승 할 확률이 가장 높다고 밝혔다.

당초 국제축구연맹(FIFA) 세계랭킹 1위 벨기에의 우승을 점쳤던 골드만삭스는 8강전에서 벨기에가 이탈리아에 패해 탈락하자 전망을 수정했다.

슈니트커는 "벨기에를 상대로 이탈리아가 2-1로 이긴 것이 우리 예측 모델에서 가장 큰 충격이었다"며 "스페인이 준결승에서 이탈리아를 상대로 신승을 거두고, 우승은 잉글랜드가 차지할 확률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온다"고 말했다.

골드만삭스 예측 모델에 따르면 잉글랜드가 준결승에서 덴마크를 물리치고 결승에 진출할 확률은 57.7%, 결승에서도 승리할 확률은 31.9%다.

스페인은 준결승 승리 확률 54.6%, 결승전 승리 확률 24.6%로 잉글랜드 다음으로 우승 가능성이 높다.

이탈리아는 준결승 승리 확률 45%, 결승전 승리 확률 22.4%로 예상됐다. 덴마크의 경우에는 각각 42.3%, 21.1%로 4강팀 중 가장 떨어졌다.

준결승에서는 잉글랜드가 덴마크를 2-1로 물리치고, 스페인이 연장 접전 끝에 이탈리아를 2-1로 이길 것이라고 골드만삭스는 예상했다.

골드만삭스의 예측 모델은 1980년 이후 치러진 6천회의 축구 경기 데이터와 각 팀의 최근 상태와 경기 장소, 메이저대회 실적 등의 다른 변수를 골고루 반영한다.

다만 '공은 둥글다'는 축구 경기의 속성을 고려할 때 모든 예측은 "매우 불확실하다"고 슈니트커는 덧붙였다.


  • 통일경제뉴스 는 신문윤리강령과 인터넷신문윤리강령 등 언론윤리 준수를 서약하고 이를 공표하고 실천합니다.
  • 법인명 : (사)코트린(한국관광문화발전연구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내수동 75 (용비어천가) 1040호
  • 대표전화 : 02-529-0742
  • 팩스 : 02-529-0742
  • 이메일 : kotrin3@hanmail.net
  • 제호 : 통일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51947
  • 등록일 : 2018년 12월 04일
  • 발행일 : 2019년 1월 1일
  • 발행인·편집인 : 강동호
  • 대표이사 : 조장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섭
  • 통일경제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통일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otrin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