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그룹 공정거래위원회 조사 "계열사 진흥기업 부당 지원 혐의"
효성그룹 공정거래위원회 조사 "계열사 진흥기업 부당 지원 혐의"
  •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 승인 2021.04.13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효성그룹이 계열사를 부당지원한 혐의로 공정거래위원회의 조사를 받고 있다.

13일 업계에 따르면 공정위 기업집단국은 이날 조사 공무원 약 20명을 효성중공업 등 효성그룹에 보내 대대적인 현장조사를 벌였다.

업계에 따르면 공정위는 효성과 효성중공업이 계열사인 진흥기업을 부당지원했는지에 대해 조사하고 있다. 효성중공업이 2017년 4월 경기 화성시 동탄에 건설될 '스타즈호텔 프리미어 동탄' 시공 사업을 따내면서 자회사인 진흥기업을 공동 시공사로 끼워 넣는 방식으로 경제상 이득을 몰아줬다는 것이다.

진흥기업은 2016년 완전자본잠식 상태였으나 호텔 공동 시공을 맡으면서 이듬해 자본잠식에서 벗어나게 됐다.

공정위 기업집단국은 2018년에도 효성이 그룹 차원에서 조현준 회장의 개인회사를 부당하게 지원한 혐의로 총 30억원의 과징금을 물리고 조 회장을 검찰에 고발한 바 있다.

공정위 관계자는 "개별 사건에 관해 확인해 줄 수 없다"고 말했다.



  • 통일경제뉴스 는 신문윤리강령과 인터넷신문윤리강령 등 언론윤리 준수를 서약하고 이를 공표하고 실천합니다.
  • 법인명 : (사)코트린(한국관광문화발전연구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내수동 75 (용비어천가) 1040호
  • 대표전화 : 02-529-0742
  • 팩스 : 02-529-0742
  • 이메일 : kotrin3@hanmail.net
  • 제호 : 통일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51947
  • 등록일 : 2018년 12월 04일
  • 발행일 : 2019년 1월 1일
  • 발행인·편집인 : 강동호
  • 대표이사 : 조장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섭
  • 통일경제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통일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otrin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