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엉샘의 생태이야기-21-006> 안개는 풍경을 잠식한다
<부엉샘의 생태이야기-21-006> 안개는 풍경을 잠식한다
  •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 승인 2021.02.18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명절 연휴를 집콕하다가 
방축도로 가는 배를 탑니다.

바다에서 피어오른 안개가 풍경을 풀어내립니다. 
바다와 하늘의 경계도, 
바다와 섬의 경계도 모호합니다. 

정지된 풍경,
무채색의 공간에 우리들만
컬러로 살아 흐릅니다.

맑은 날보다 더 아름다운,
물때가 좋아 먼 발치에서 바라보던 독립문바위에 건너가 쓸어보고 안겨도봅니다.

멀리 장자도와 관리도가 안개 속에 떠있네요.  
안개는 하늘과 바다와 섬을 하루 종일 끌어 안고 있을 모양입니다.

날이 맑아서
바람이 불어서
비가 와서
안개가 가득해서
섬섬이 설레던 순간들...

뒤 돌아보니 가슴에 붉은 동백꽃을 품은 섬들이
안개 속에서
둥둥 춤을 추고 있습니다. 


  • 통일경제뉴스 는 신문윤리강령과 인터넷신문윤리강령 등 언론윤리 준수를 서약하고 이를 공표하고 실천합니다.
  • 법인명 : (사)코트린(한국관광문화발전연구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내수동 75 (용비어천가) 1040호
  • 대표전화 : 02-529-0742
  • 팩스 : 02-529-0742
  • 이메일 : kotrin3@hanmail.net
  • 제호 : 통일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51947
  • 등록일 : 2018년 12월 04일
  • 발행일 : 2019년 1월 1일
  • 발행인·편집인 : 강동호
  • 대표이사 : 조장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섭
  • 통일경제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통일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otrin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