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 대장동 일대서 맹꽁이 서식지 발견
부천 대장동 일대서 맹꽁이 서식지 발견
  • 김원호 기자 whkang21@hanmail.net
  • 승인 2019.07.29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기 신도시 개발' 차질 빚나

 

/사진=연합뉴스

제3기 신도시 개발이 예정된 경기도 부천시 대장동 일대에서 멸종위기종인 맹꽁이 집단 서식지가 발견됐다.

시민사회단체 23곳이 모인 대장들녘지키기 시민행동은 이달 26일과 28일 제3기 신도시 개발이 추진될 경기도 부천시 대장동 대장들녘에서 야간 탐사한 결과, 맹꽁이 집단 산란지 10여 곳을 발견했다고 29일 밝혔다.

이 단체는 '주머니 속 양서 파충류 도감' 저자인 양서류 전문가 손상호 씨와 함께 육안과 청음으로 확인했을 때 맹꽁이 수천 마리가 서식 중인 것으로 추정된다고 덧붙였다.

땅속에 서식하는 맹꽁이는 장마철 일시적으로 생기는 물웅덩이에 모여 산란한다.

그러나 농약과 화학비료 사용이 늘면서 개체 수가 줄고, 개발로 습지까지 사라지면서 현재는 멸종위기야생생물 2급으로 지정돼 보호받고 있다.

시민행동 측은 "맹꽁이 산란지는 주로 주말농장 등 물이 고인 경작지 고랑에서 발견됐고 주변 논은 대부분 친환경 농업 인증 재배지였다"며 "대장들녘 논 습지의 생명이 신도시 개발로 사라질 위기에 처해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대장들녘에는 맹꽁이와 금개구리뿐 아니라 재두루미와 큰기러기 등 37종의 법정 보호종이 서식 중"이라며 "대장동 신도시 개발을 철회하고 논 습지를 보호하면서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방안을 마련해 달라"고 촉구했다.

이 단체는 국토교통부와 한강유역환경청에 멸종위기종 서식 실태 조사와 보호 대책 마련을 요구했다.


관련기사

  • 통일경제뉴스 는 신문윤리강령과 인터넷신문윤리강령 등 언론윤리 준수를 서약하고 이를 공표하고 실천합니다.
  • 법인명 : (사)코트린(한국관광문화발전연구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내수동 75 (용비어천가) 1040호
  • 대표전화 : 02-529-0742
  • 팩스 : 02-529-0742
  • 이메일 : kotrin3@hanmail.net
  • 제호 : 통일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51947
  • 등록일 : 2018년 12월 04일
  • 발행일 : 2019년 1월 1일
  • 발행인·편집인 : 강동호
  • 대표이사 : 조장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섭
  • 통일경제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통일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otrin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