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르웨이 수소연료 충전소 사상 첫 폭발 '충격'
노르웨이 수소연료 충전소 사상 첫 폭발 '충격'
  • 전선화 기자
  • 승인 2019.06.13 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로이터연합뉴스
노르웨이 오슬로 인근 샌드비카에 위치한 수소연료 충전소에서 사상 처음으로 폭발사고가 발생해 충격을 주고 있다.

지난 10일(현지시간) 미국 전기차 전문 매체인 인사이드 EV 등 보도에 따르면 충전소 우노-X에서 일어난 이 폭발로 인근 차량의 에어백이 터지면서 2명이 부상을 입었다.

전 세계 370여 개 수소충전소 가운데 폭발이 일어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우노-X측은 기술이 안전하다는 것을 확신할 때까지 노르웨이에 있는 다른 수소연료 충전소 2곳을 잠정 폐쇄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폭발원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으나 노르웨이 지역 매체인 부드스티카는 소방당국을 인용해 수소연료 충전소에서 탱크가 폭발한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인사이드 EV는 이번 폭발로 현대차와 도요타 자동차가 수소연료전지 자동차 판매를 일시 중단했다고 현지 매체들을 인용해 보도했다.

  • 서울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6 용비어천가 1040호
  • 대표전화 : 02-529-0742
  • 팩스 : 02-529-0742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섭
  • 법인명 : (사) 코트린(한국관광문화발전연구소)
  • 제호 : 통일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51947
  • 등록일 : 2018년 12월 04일
  • 발행일 : 2019년 1월 1일
  • 발행인·편집인 : 강동호
  • 대표이사 : 조장용
  • 통일경제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통일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