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AEA “日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시료채취·분석 적절..유의미한 추가 방사성 핵종 미검출”
IAEA “日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시료채취·분석 적절..유의미한 추가 방사성 핵종 미검출”
  • 이광효 선임기자 leekwhyo@naver.com
  • 승인 2023.06.02 1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국무조정실·국무총리비서실 제공
사진: 국무조정실·국무총리비서실 제공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제1원자력발전소 오염수 처리 과정을 검증하고 있는 IAEA(International Atomic Energy Agency, 국제원자력기구)가 일본 도쿄전력 홀딩스의 오염수 시료채취·분석은 적절했고 유의미한 추가 방사성 핵종이 검출되지 않았음을 밝혔다.

사진: 국무조정실·국무총리비서실 제공
사진: 국무조정실·국무총리비서실 제공

IAEA는 한국시간으로 5월 31일 오후 6시경 이런 것들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일본의 후쿠시마 제1원전 오염수의 1차 시료 분석결과에 대한 확증 모니터링 보고서(Corroboration Report)를 발표했다.

사진: 국무조정실·국무총리비서실 제공
사진: 국무조정실·국무총리비서실 제공

일본은 ALPS를 통해 후쿠시마 제1원전 오염수 내 주요 핵종을 배출기준 미만으로 정화 처리하고 바다에 방출할 방침이다.

사진: 국무조정실·국무총리비서실 제공
사진: 국무조정실·국무총리비서실 제공

하지만 정화 처리를 해도 방사성 물질인 삼중수소(트리튬)가 남는다. 일본 정부는 오염수의 삼중수소 농도를 자국 규제 기준의 40분의 1인 1L(리터)당 1500베크렐(Becquerel) 이하로 희석해 올해부터 방류할 계획이다.

IAEA가 이날 발표한 보고서는 IAEA에서 ALPS로 처리된 오염수와 해양환경 모니터링을 위해 참여실험실간 상호교차분석한 보고서다.

사진: 국무조정실·국무총리비서실 제공
사진: 국무조정실·국무총리비서실 제공

IAEA는 보고서에서 “도쿄전력은 측정 및 기술 역량에서 높은 수준의 정확도를 보여줬다. 도쿄전력의 시료채취 절차는 대표 시료를 얻기 위해 필요한 적절한 방법론적 기준을 따랐다”며 “다양한 방사성 핵종에 대해 도쿄전력이 선택한 분석 방법은 목적에 적절하고 적합했다. IAEA와 참여한 제3자 실험실은 유의미한 수준의 추가 방사성 핵종을 검출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국민의힘 김기현 당 대표는 1일 경기도 수원시에 있는 국민의힘 경기도당에서 개최된 현장최고위원회의에서 “민주당이 부풀리고 조작해 내는 오염수 괴담에 국민들은 피로를 호소하고 선량한 우리 어민들은 생업위기를 걱정해야 하는 지경에 이르고 있다”고 말했다.

더불어민주당 송기헌 원내수석부대표는 1일 국회에서 개최된 정책조정회의에서 후쿠시마 제1원전 오염수에 대해 “국제해양법재판소 제소 및 잠정조치 청구를 정부에 요청한다”며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저지 촉구 결의안을 채택해서 국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확실히 지키는 국회의 모습을 보여줘야 한다”고 촉구했다.

정의당 김희서 수석대변인은 이날 국회에서 브리핑을 해 후쿠시마 제1원전 오염수에 대해 “정의당은 정부가 직접 안전 검증을 요구하고 이에 나설 것을 강력히 요구한다”고 말했다.

국민의힘 ‘우리바다 지키기 검증 TF(Task Force)'의 홍석준 의원(대구 달서구갑,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초선)은 1일 KBS 라디오 ’최경영의 최강시사‘와의 인터뷰에서 일본 후쿠시마현 수산물 수입에 디해 “많은 국가들이 (수입 제한을 ) 해제했지만 한일관계 특수성과 국민들의 불안을 잠재우기 위해서 계속 후쿠시마산 수산물 수입은 (오염수) 방류와는 별개로 엄격하게 규제할 생각이다”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 통일경제뉴스 는 신문윤리강령과 인터넷신문윤리강령 등 언론윤리 준수를 서약하고 이를 공표하고 실천합니다.
  • 법인명 : (사)코트린(한국관광문화발전연구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내수동 75 (용비어천가) 1040호
  • 대표전화 : 02-529-0742
  • 팩스 : 02-529-0742
  • 이메일 : kotrin3@hanmail.net
  • 제호 : 통일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51947
  • 등록일 : 2018년 12월 04일
  • 발행일 : 2019년 1월 1일
  • 발행인·편집인 : 강동호
  • 대표이사 : 조장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섭
  • 통일경제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통일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otrin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