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진서 뒤이을 천재 기사 합천서 나올까?
신진서 뒤이을 천재 기사 합천서 나올까?
  • 백태윤 선임기자 pacific100@naver.com
  • 승인 2022.09.27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범서 4단, 하찬석 국수배 역대 영재 왕중왕전 우승

신진서 뒤이을 천재 기사가 합천서 나올지 주목된다.

합천군(군수 김윤철)은 군이 주최하고 한국기원이 주관한 하찬석 국수배 영재바둑대회에서 김범서 4단이 우승했다고 26일 밝혔다.  

24일 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5개월간의 대장정을 마무리한 이번 대회에서 우승한 막내 김범서 4단은 쟁쟁한 선배들을 제치고 최종 우승컵을 거머쥐어 주목을 받았다.

김범서 4단은 지난 7월 제10회 하찬석 국수배 영재최강전 우승으로 출전기회를 얻어 왕중왕전 8강 토너먼트에 출전해 문민종 5단, 현유빈 5단을 차례로 꺾고 결승에서 박현수 5단마저 제압하며 영재 왕중왕에 올라 차세대 한국바둑을 이끌 기사임을 알렸다.

이번 대회는 하찬석 국수배 영재바둑대회 역대 우승자 출신 6명(4회 박종훈, 5회 설현준, 6회 박현수, 7‧9회 문민종, 8회 현유빈, 10회 김범서), 10회 준우승자 권효진, 후원사 시드 이연 총 8명이 출전해 우승컵을 다퉜다. 

김윤철 군수를 비롯해 조삼술 군의회 의장, 김해은 군체육회장, 전석철 대야문화제전위원장, 김윤곤 군바둑협회장, 한국기원 백성호 9단, 고근태 수려한합천팀 감독 등이 참석한 시상식에서 우승을 차지한 김범서 4단은 상금 800만 원과 우승 트로피, 준우승을 차지한 박현수 5단은 300만 원의 상금과 트로피를 각각 받았다.

김윤철 군수는 “한국바둑의 대중화와 차세대 바둑인재 육성의 산실로 거듭나고 있는 하찬석 국수배 영재바둑대회가 어느덧 10회째를 맞아 감회가 새롭다”며 “본 대회를 시작으로 세계를 제패한 신진서, 신민준 9단의 뒤를 이어 한국바둑을 이끌어 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우승을 차지한 김범서 4단은 “합천에 방문할 때마다 우승을 차지해 합천에 대한 좋은 기억이 많다”면서 “합천에서 좋은 기운을 받아 앞으로 있을 세계대회에서도 좋은 성적을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결승전이 진행된 합천 특별대국장에서는 이번 왕중왕전 8강전에 참가한 모든 선수들이 지도사범으로 나서 합천군민들과 지도 다면기를 열어 대회 참가의 의미를 더했다.

(사진: 김범서 4단과 박현수 5단의 결승전 모습)

  • 통일경제뉴스 는 신문윤리강령과 인터넷신문윤리강령 등 언론윤리 준수를 서약하고 이를 공표하고 실천합니다.
  • 법인명 : (사)코트린(한국관광문화발전연구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내수동 75 (용비어천가) 1040호
  • 대표전화 : 02-529-0742
  • 팩스 : 02-529-0742
  • 이메일 : kotrin3@hanmail.net
  • 제호 : 통일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51947
  • 등록일 : 2018년 12월 04일
  • 발행일 : 2019년 1월 1일
  • 발행인·편집인 : 강동호
  • 대표이사 : 조장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섭
  • 통일경제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통일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otrin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