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살아난 5만 영동군민 생일 ‘영동군민의 날’
다시 살아난 5만 영동군민 생일 ‘영동군민의 날’
  • 한광현 선임기자 aaa7711@hanmail.net
  • 승인 2022.05.19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5월 26일 개최, 난계국악단 신춘음악회와 연계

충북 영동군의 ‘생일’인 ‘영동군민의 날’ 기념행사가 위드코로나에 맞춰 오는 26일 영동복합문화예술회관 공연장에서 열린다.

예전 영동천 군민의 날 기념식 (사진=영동군 제공)

영동군민의 날인 5월 26일은 1895년(고종 32년) 칙령(勅令) 제98호로 영동군(永同郡)으로 처음 칭한 날이다.

영동군은 2004년 4월 영동군민의 날로 정해 조례로 제정 공포했다.

신춘 음악회 (사진=영동군 제공)

코로나19 이전까지만 해도 씨름왕 선발대회, 희망복지 박람회 등과 병행 개최되며 전 영동군민들이 한 자리에 모여 웃음을 나누며 흥겨운 잔치를 즐겼지만 코로나19로 인해 2년간 개최돼지 못했다.

올해는 코로나19 거리두기 해제와 함께, 난계국악단 신춘음악회와 연계해 영동복합문화예술회관 대면으로 개최하기로 했다.

코로나19의 위험이 가시지 않은 만큼, 손소독 및 발열체크, 마스크 착용 여부 확인 등의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 하에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26일 오후6시30분부터 진행되는 기념행사 1부에서는 군민헌장 낭독, 영동을 빛낸 2022 영동군민대상 시상, 기념사, 축사 등이 이어진다.

2부 행사에서는 ‘봄 내려온다’라는 주제로 난계국악단의 2022 신춘음악회가 열린다.

관현악곡 ‘No boundary’를 비롯해, 가야금․해금 협주곡, 국악가요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이 진행되며 특별한 국악의 흥을 전한다.

군민들에게 생동감 있는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며 코로나19로 움츠러들었던 군민들의 문화욕구 해소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군 관계자는 19일 “영동군민들의 변함없는 관심과 응원이 있기에 영동은 더 발전하며 살기 좋아지고 있다”라며, “코로나19로 인해 행사는 예년보다 축소 개최되지만, 오는 26일 영동군민의 날에는 군민모두가 한 마음으로 공감과 희망의 시간을 가지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 통일경제뉴스 는 신문윤리강령과 인터넷신문윤리강령 등 언론윤리 준수를 서약하고 이를 공표하고 실천합니다.
  • 법인명 : (사)코트린(한국관광문화발전연구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내수동 75 (용비어천가) 1040호
  • 대표전화 : 02-529-0742
  • 팩스 : 02-529-0742
  • 이메일 : kotrin3@hanmail.net
  • 제호 : 통일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51947
  • 등록일 : 2018년 12월 04일
  • 발행일 : 2019년 1월 1일
  • 발행인·편집인 : 강동호
  • 대표이사 : 조장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섭
  • 통일경제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통일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otrin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