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와인연구회, 계명대 GTEP 사업단 산학협력업체 협약
영동군와인연구회, 계명대 GTEP 사업단 산학협력업체 협약
  • 한광현 선임기자 aaa7711@hanmail.net
  • 승인 2022.05.18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동와인 해외시장 개척 토대, 영동와인 명품화·세계화 작업 착착

와인 1번지, 충북 영동와인의 세계화가 빨라지고 있다.

영동와인BI (사진=영동군 제공)

17일 영동군에 따르면 영동와인연구회(회장 정재운)와 계명대학교 지역특화청년무역전문가양성사업단(이하 GTEP 사업단, 단장 박성호 교수)은 국내 와인산업의 발전과 세계화를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

와인 세계화 (사진=영동군 제공)

이들 기관은 무역 전문 인력 조기 양성과 영동와인연구회 농가 13곳과의 산학협력을 통한 수출증대 및 협력업체의 해외시장개척이라는 공동목표 달성을 위하여 최근 업무협약을 했다.

이번에 계명대학교와 MOU에 참여한 와이너리는 △소계리와인 △마미농장 와이너리 △금용농산 △여포와인농장 △도란원 △애플파파 △불휘농장 △산막와이너리 △갈기산포도농원(주)농업회사법인 △월류원 △율와인 △오크통제작소 △필 총 13개의 영동군 소재 와이너리이다.

와인 세계화 (사진=영동군 제공)

영동와인연구회는 그동안 와인의 품질을 높이고 소비자와의 소통을 통해 국내 와인시장 점유율을 높이고, 해외 수출 확대를 적극 모색하고 추진해왔다.

하지만 무역 전담 인력 부족으로 해외시장 개척에 어려움을 겪어왔다.

이번 협약을 통해 계명대 GTEP 사업단의 학생들은 영동와인연구회의 농가들을 도와 무역 실무 전반을 체득하고, 농가들은 학생들을 통해 해외 수출의 기회를 얻게 됐다.

이는 농가와 학생 모두에게 시너지 효과를 내, 양측 모두 한 단계 더 도약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협약에 따라 영동와인연구회는 계명대학교 GTEP 사업단과 국내외 전시회 상담 지원 및 해외 바이어 발굴, 통·번역 지원을 통한 수출 확대로 영동와인의 세계화에 방점을 찍고자 한다.

국내를 넘어, 그 뛰어난 맛과 향을 세계에 뽐낼 무대가 마련된 셈이다.

영동와인연구회 관계자는 “협약을 통해 초고령화로 인한 농촌의 인력 부족을 타개하고, 수출확대와 마케팅 및 현장인력지원을 통해 계명대와 협력함으로써 대한민국 와인 1번지의 위상을 드높이고, 해외로의 수출을 확대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영동군은 현재 1개의 기업형 와이너리와 40개의 농가형 와이너리에서 저마다의 독특한 제조법을 활용해 풍미 만점의 다양한 와인을 생산하고 있다.

특히, 와인의 품질과 관리, 전국 최대의 포도 재배 면적과 생산량을 인정받아 영동군은 2005년 국내 유일의 포도·와인산업특구로 지정받았으며, 지금은 최고의 명품 와인 산지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 통일경제뉴스 는 신문윤리강령과 인터넷신문윤리강령 등 언론윤리 준수를 서약하고 이를 공표하고 실천합니다.
  • 법인명 : (사)코트린(한국관광문화발전연구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내수동 75 (용비어천가) 1040호
  • 대표전화 : 02-529-0742
  • 팩스 : 02-529-0742
  • 이메일 : kotrin3@hanmail.net
  • 제호 : 통일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51947
  • 등록일 : 2018년 12월 04일
  • 발행일 : 2019년 1월 1일
  • 발행인·편집인 : 강동호
  • 대표이사 : 조장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섭
  • 통일경제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통일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otrin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