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관광공사, 다시 중화권 관광객 잡는다
부산관광공사, 다시 중화권 관광객 잡는다
  • 백태윤 선임기자 pacific100@naver.com
  • 승인 2022.05.18 0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usan Food Fighter 프로모션

부산관광공사(사장 이정실, 이하 공사)는 코로나19로 급감한 중화권 관광객의 부산관광 수요 조기회복을 위하여 지난 4월 봄꽃에 이어 5~6월 미식 테마 Busan Food Fighter라는 릴레이 프로모션을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야시장이 발달한 대만에서는 먹거리에 대한 관심이 매우 높다. 특히, 해외 여러 도시 중에서도 부산은 낙곱새, 부산어묵, 동래파전, 돼지국밥, 밀면, 씨앗호떡, 명란, 미역과 같이 대만 관광객들이 좋아하는 로컬 푸드 성지다.

공사는 비짓부산(VISIT BUSAN) 페이지에서 대만 관광객으로부터 부산미식 인기투표를 받아 대표미식 1개를 선정하고, 대표미식을 함께 만들어보는 쿠킹클래스(체험강좌)를 개최할 예정이다. 참가자 전원에게는 부산 밀키트도 제공한다.

쿠킹클래스는 대만의 주요도시인 타이베이, 타이중, 가오슝 3개 도시에서 부산출신 한국인 셰프를 초청하여 자세한 중국어 해설과 함께 진행되며, 음식을 시식하는 코너도 가진다.

공사는 이번 프로모션으로 부산 미식을 대만 전역에 홍보하여 엔데믹 시대 대만 관광객 부산 유치를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지난 4월 부산 봄꽃 프로모션으로 페이지 접속자 수 14만명을 기록하는 등 대만 현지에서 높은 호응을 이끌어낸 바 있다.

공사 관계자는 “중화권 관광객들이 선호도가 높은 부산의 미식 콘텐츠를 적극 활용하여 코로나19로 침체된 부산 지역 관광산업에 활력을 불어넣고, 앞으로 재개되는 부산 관광시장을 빠르게 회복시킬 수 있는 계기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 통일경제뉴스 는 신문윤리강령과 인터넷신문윤리강령 등 언론윤리 준수를 서약하고 이를 공표하고 실천합니다.
  • 법인명 : (사)코트린(한국관광문화발전연구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내수동 75 (용비어천가) 1040호
  • 대표전화 : 02-529-0742
  • 팩스 : 02-529-0742
  • 이메일 : kotrin3@hanmail.net
  • 제호 : 통일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51947
  • 등록일 : 2018년 12월 04일
  • 발행일 : 2019년 1월 1일
  • 발행인·편집인 : 강동호
  • 대표이사 : 조장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섭
  • 통일경제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통일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otrin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