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개가 환생한 듯 진주서 한달 살아 볼까?
논개가 환생한 듯 진주서 한달 살아 볼까?
  • 백태윤 선임기자 pacific100@naver.com
  • 승인 2022.03.30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주형 여행하기 ‘여:기 쉼표 행:복 찾아 진주’ 참가자 모집

진주시는 29일 진주성과 남강의 힐링 관광지 진주시가 문화예술과 함께하는 진주형 여행하기 ‘여:기 쉼표 행:복 찾아 진주’참가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시는 4월 11일부터 20일까지 경남형 한 달 여행하기 사업의 하나로 체류형 장기 여행 프로젝트 ‘여:기 쉼표 행:복 찾아 진주’의 1기 모집을 시행한다.

‘여:기 쉼표 행:복 찾아 진주’는 반복되는 일상에 지치고, 코로나19의 답답함을 안전하게 벗어나고 싶은 관광객이 문화예술의 도시 진주시에 체류하며, 다양한 체험을 하며 일상 속 진주의 매력을 경험하는 프로젝트이다.

참가자에게는 최소 2박 3일부터 최대 29박 30일의 기간에 숙박비와 진주시의 다양한 문화예술·역사유적·농촌·목공예 등의 체험비, 각종 입장료가 지원된다.

참가 신청은 경남 외 거주자로 만 19세 이상이면 누구나 가능하다. 청년, 유튜버, 블로거 등 개인 SNS 활동이 활발한 지원자를 우대한다. 신청방법 등 자세한 사항은 진주시 및 진주문화관광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진주는 역사자원인 진주성과 자연관광지인 남강이 어우러져 다른 도시와 차별되는 독특한 풍경을 만든다. 특히 올해 상반기에 남강에서 유람선 ‘김시민호’를 타고 진주성을 관광할 수 있는‘물빛나루쉼터’와 삼성, LG, GS, 효성그룹 등 굴지의 기업 창업주들의 생가와 출신 학교가 있는 지수면 승산마을의‘승산에부자 한옥(한옥스테이)’, ‘지수남명진취가(게스트하우스)’준공으로 새로운 콘텐츠들이 대거 개발되어 관광 욕구를 자극한다.

특히 이번 체류 관광을 위해 진주문화관광재단은 진주성과 남강의 장점을 이용한 힐링 프로그램인 진주성 촉석루 요가 교실, 전통 예술 체험 등 새로운 체험 활동을 기획해 휴식뿐만 아니라 즐길 거리까지 만반의 준비를 했다고 밝혔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개별 관광객과 가족단위 관광객이 증가하고 있는 시기에 이러한 체류형 자율관광 지원사업을 운영하게 되어, 관광 수요 변화에 대응하고자 한다”며 “진주시는 한국관광공사에서 지정한 안심관광지인 진주성을 중심으로 한적하면서도 문화예술로 충만한 힐링 체류 관광지로 자리매김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 통일경제뉴스 는 신문윤리강령과 인터넷신문윤리강령 등 언론윤리 준수를 서약하고 이를 공표하고 실천합니다.
  • 법인명 : (사)코트린(한국관광문화발전연구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내수동 75 (용비어천가) 1040호
  • 대표전화 : 02-529-0742
  • 팩스 : 02-529-0742
  • 이메일 : kotrin3@hanmail.net
  • 제호 : 통일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51947
  • 등록일 : 2018년 12월 04일
  • 발행일 : 2019년 1월 1일
  • 발행인·편집인 : 강동호
  • 대표이사 : 조장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섭
  • 통일경제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통일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otrin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