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대통령 당선인, 경주 태종무열왕릉 찾은 이유는?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 경주 태종무열왕릉 찾은 이유는?
  • 백태윤 선임기자 pacific100@naver.com
  • 승인 2022.04.16 15: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이 11일 1박 2일 일정으로 안동, 상주, 구미, 포항을 거쳐 이날 저녁 경주를 방문했다. 

12일 윤 당선인과 주낙영 경주시장은 함께 경주시 서악동에 위치한 서악리 고분을 찾아 신라 29대 태종무열왕릉 거북비와 사적 제20호인 태종무열왕릉에 대해 상세한 설명을 듣고, 고분군을 둘러보며 신라 천년의 기백을 함께 공감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이틀간 윤 당선인과 함께 하면서 새 정부의 친원전 정책이자 윤 당선인의 지역 공약인 SMR(소형모듈원자로) 기술 집중투자, 신라왕경 복원․정비 집중지원, 경주 역사문화관광특례 시 지정, 미래자동차 산업 혁신벨트 조성을 비롯해 문무대왕과학연구소, 중소로 해체 기술원 건립 지원 등 미래 발전 경주 100년 대계를 건의했고, 당선인도 경주시민의 염원을 공감하며 빠른 시일 내 성과가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다”라고 전했다.

 


  • 통일경제뉴스 는 신문윤리강령과 인터넷신문윤리강령 등 언론윤리 준수를 서약하고 이를 공표하고 실천합니다.
  • 법인명 : (사)코트린(한국관광문화발전연구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내수동 75 (용비어천가) 1040호
  • 대표전화 : 02-529-0742
  • 팩스 : 02-529-0742
  • 이메일 : kotrin3@hanmail.net
  • 제호 : 통일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51947
  • 등록일 : 2018년 12월 04일
  • 발행일 : 2019년 1월 1일
  • 발행인·편집인 : 강동호
  • 대표이사 : 조장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섭
  • 통일경제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통일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otrin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