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도층 표심 안철수에게 쏠리나...빅3 등극 '지지율 15%'
중도층 표심 안철수에게 쏠리나...빅3 등극 '지지율 15%'
  •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 승인 2022.01.07 12: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갤럽 여론조사 '보수·중도·2030' 급등…李 36% 尹 26%
© News1 윤주희 디자이너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최근 거대 양당 대선 후보들에게 실망한 중도층의 표심이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에게 급격히 쏠리며 대선판이 요동치고 있다. 

최근 여론조사에서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 지지율이 20%대로 주저앉고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 후보가 10%대 중반으로 급등한 것으로 나왔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는 한달 넘게 지지율이 정체 중인 것으로 나타났다.

7일 여론조사 전문기업 한국갤럽에 따르면 지난 4~6일 전국 만 18세 이상 유권자 1002명에게 '누가 다음번 대통령이 되는 것이 가장 좋다고 생각하는지' 물은 결과 이재명 36%, 윤석열 26%, 안철수 15%, 심상정 5% 등으로 나타났다. 유권자 중 15%는 의견을 유보했다.

3주 전(12월 14~16일) 갤럽 조사와 비교하면 윤석열 후보는 9%포인트(p) 하락했고 안철수 후보는 10%p 상승했다. 이재명 후보는 36%를 그대로 유지했다. 이 후보는 11월30~12월2일 조사에서도 36%였다.

표면적으로는 윤석열 후보에서 빠진 지지율만큼 안철수 후보가 상승한 모습인데, 윤석열 후보의 지지도 하락은 특히 보수층(66%→49%)에서 두드러졌으며 같은 기간 안철수 후보는 보수층(4%→17%)과 중도층(7%→22%)에서 약진했다.

연령대별로는 안철수 후보가 특히 20대(9%→23%)와 30대(4%→18%)에서 3주 만에 큰 폭으로 지지율이 올랐다. 윤석열 후보는 20대 지지율이 19%에서 10%로 급락했다. 이재명 후보는 20대 지지율이 소폭 올랐지만(20%→24%) 30대는 35%로 그대로였다.

이재명 후보 지지도는 40~50대에서 50% 내외, 윤석열 후보는 60대 이상에서 40%를 웃돈다. 정치 고관심층에서는 지난달까지 계속 윤석열 후보가 이재명 후보를 앞섰지만 이번 조사에서는 이재명 후보 42%, 윤석열 후보 31%로 역전됐다.

주요 대선주자 개별 호감도 조사(중복 선택 가능)에서는 '호감이 간다'는 응답을 많이 받은 순서대로 안철수 후보 38%, 이재명 후보 36%, 심상정 후보 30%, 윤석열 후보 25%로 나타났다. 비호감도('호감이 가지 않는다' 응답)는 윤석열 후보 68%, 다른 세 후보는 50%대였다.

윤석열 후보 호감도는 검찰총장 사퇴 직후인 작년 3월이 40%로 최고치였고 국민의힘 입당 직후인 8~10월 30% 내외, 대선 후보 선출 후인 11월 셋째 주에는 37%였다. 이번 조사치는 직전 조사보다 12%p 하락해 최저치를 기록했다.

안철수 후보는 지지도에 이어 호감도도 11월 셋째 주와 비교해 13%p나 올랐다. 특히 윤석열 후보에 호감 간다는 사람 중 51%가 안철수 후보에게도 호감을 표했다.

다만 한국갤럽은 안 후보의 호감도의 지속성과 확장성에 대해 의문을 표하며 "지난번 대선 후보 시절이던 2017년 4월에는 호감도 58%로 당시 문재인 후보(48%)를 앞선 적도 있으나 2019년 12월과 2021년 10월에는 20%를 밑돌았다"고 지적했다.

'대통령선거에서 누구를 뽑을지 결정할 때 중요 고려 요인은 무엇인지'를 묻자 '능력/경험' 30%, '정책 공약' 24%, '도덕성' 19%, '소통/화합' 15%, '소속 정당' 5% 순으로 나타났다. 3%는 '그 외 다른 점'을, 4%는 의견을 유보했다.

'차기 대통령이 우선적으로 해결해야 할 과제는 무엇이라고 생각하는지'에 대한 질문(2개까지 자유 응답)에는 '경제회복/활성화'와 '부동산 문제 해결'이 각각 32%로 가장 높은 응답을 받았다. 이어 '코로나19 대처' 15%, '일자리/고용' 9%, '민생문제 해결/생활 안정'이 7%, '국민통합/갈등 해소' 6%, '남북 관계' 5% 등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무선전화 RDD 표본 프레임에서 무작위 추출을 통한 전화조사원 인터뷰로 진행됐으며 응답률은 14%,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p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갤럽과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통일경제뉴스 는 신문윤리강령과 인터넷신문윤리강령 등 언론윤리 준수를 서약하고 이를 공표하고 실천합니다.
  • 법인명 : (사)코트린(한국관광문화발전연구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내수동 75 (용비어천가) 1040호
  • 대표전화 : 02-529-0742
  • 팩스 : 02-529-0742
  • 이메일 : kotrin3@hanmail.net
  • 제호 : 통일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51947
  • 등록일 : 2018년 12월 04일
  • 발행일 : 2019년 1월 1일
  • 발행인·편집인 : 강동호
  • 대표이사 : 조장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섭
  • 통일경제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통일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otrin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