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비빔밥축제, 4주간의 ‘맛의 향연’ 순항중
전주비빔밥축제, 4주간의 ‘맛의 향연’ 순항중
  •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 승인 2021.10.27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일과 31일 마지막 주제 ‘월드위크’ 진행돼, ‘부모님과 식사를’ 등 인기 높아
‘맛의 향연’ 전주비빔밥축제 ‘순항’ 미식할로윈

4주간의 맛의 축제로 탈바꿈한 ‘전주비빔밥축제’가 매주 주말 많은 시민과 여행객들의 발길을 붙잡고 있다.

‘맛의 향연’ 전주비빔밥축제 ‘순항’ 개막식

전주시는 지난 9일 개막해 3주 차까지 진행된 전주비빔밥축제 ‘월드비빔위크’가 프로그램별 사전예약 경쟁률은 최대 125:1에서 최소 10:1로 프로그램 참여자가 1000여 명을 돌파하고 유튜브 합산 뷰어 수가 18만 뷰를 기록하는 등 순항하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위크제’ 형식으로 새롭게 변신한 전주비빔밥축제는 △비빔위크(커플의 날) △비타민위크(아내의 날) △단백질위크(남편의 날) △월드위크(가족의 날) 등 매주 다른 주제로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찾아가면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오는 30일과 31일에는 2021 전주비빔밥축제의 마지막 주제인 ‘월드위크(가족의 날)’를 운영할 예정으로, ‘부모님과 식사를’ 프로그램의 경우 관련 캠페인 홍보영상이 8000 뷰를 돌파하는 등 많은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맛의 향연’ 전주비빔밥축제 ‘순항’ 명인맛콘+체험
‘맛의 향연’ 전주비빔밥축제 ‘순항’ 향교길 거리조각전

특히 ‘월드위크’에서는 △전 세계 먹깨비들이 모두 모이는 ‘미식할로윈’ △전주음식 명인과 함께하는 ‘맛 콘서트&체험’ △음식을 맛보며 공연을 즐기는 ‘맛콘’ △고즈넉한 한옥 공간에서 음식을 즐기는 ‘한옥피크닉’ △향교길 빈 점포를 활용한 특별전시 등이 진행될 예정이어서 깊어가는 가을 축제를 함께 즐기려는 시민들의 관심이 이어질 것으로 시는 내다보고 있다.

서배원 전주시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코로나19 시대에 대응하는 안전하고 영리한 축제를 목표로 삼았는데 온·오프라인에서 모두 성과가 톡톡히 나타나고 있다”면서 “소규모 사전예약제로 많은 시민과 관광객들이 축제장을 찾을 수는 없지만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쳐있는 시민들과 관광객, 소상공인들에게 조금이나마 즐거움을 드릴 수 있도록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프로그램 예약 및 세부 일정 등 기타 자세한 사항은 전주비빔밥축제 홈페이지(worldbibimweek.oopy.io)를 참고하거나 전주비빔밥축제 사무국(063-283-1141)으로 문의하면 된다.


  • 통일경제뉴스 는 신문윤리강령과 인터넷신문윤리강령 등 언론윤리 준수를 서약하고 이를 공표하고 실천합니다.
  • 법인명 : (사)코트린(한국관광문화발전연구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내수동 75 (용비어천가) 1040호
  • 대표전화 : 02-529-0742
  • 팩스 : 02-529-0742
  • 이메일 : kotrin3@hanmail.net
  • 제호 : 통일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51947
  • 등록일 : 2018년 12월 04일
  • 발행일 : 2019년 1월 1일
  • 발행인·편집인 : 강동호
  • 대표이사 : 조장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섭
  • 통일경제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통일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otrin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