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빛으로 물든 문광면 은행나무길, 이번 주말 절정
가을빛으로 물든 문광면 은행나무길, 이번 주말 절정
  • 한광현 선임기자 aaa7711@hanmail.net
  • 승인 2021.10.19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3~24일 이번 주말 절정 이를 것으로 예상
 

충북 괴산군 문광면에 위치한 양곡저수지 은행나무길이 노랗게 물들며 가을정취를 물씬 풍기고 있다.

문광면 은행나무길 (사진=괴산군 제공)

19일 군에 따르면 은행나무길 단풍은 이번 주 절정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 

문광은행나무길은 문광면의 대표 관광지이자 괴산군의 명품 관광지로 손꼽힌다.

문광면 은행나무길 (사진=괴산군 제공)

문광저수지의 은행나무길은 1977년 양곡리(반느실) 마을의 김환인 어르신께서 마을 주민들을 위해 은행나무 200그루를 기증한 것을 시작으로, 마을주민들의 노력을 더해 전국에서 찾아오는 아름다운 은행나무길이 탄생됐다.

사계절이 제각기 아름다운 은행나무길이지만 단연 단풍이 절정을 이루는 가을의 문광 은행나무길은 노란 은행잎으로 주변을 온통 황금빛으로 물들이며, 특히 저수지에 비친 은행나무의 풍경은 찾는 이들을 감탄케 한다.

문광면 은행나무길 (사진=괴산군 제공)

또한 매년 가을이면 저수지의 물안개가 은행나무길과 어우러져 자아내는 몽환적인 풍경은, 수많은 사진작가들이 문광은행나무길을 새벽부터 찾고 있다.

해마다 문광 은행나무길 축제를 개최(10월 셋째주)해왔으나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코로나19로 인해 취소됐다.

대신 양곡은행나무마을에서 로컬푸드 장터를 운영, 직접 수확한 과일·채소 등 농산물을 11월 14일까지 판매한다.

문광면 은행나무길 (사진=괴산군 제공)

문광 은행나무길은 명소인만큼 2013년 ‘비밀’, 2019년 ‘동백꽃 필 무렵, 2020년 ‘더킹: 영원의 군주’등 드라마 촬영장소로 각광받고 있으며, 올해 예능프로인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3’가 문광저수지에서 촬영했다.

은행나무길 주변에는 인생샷을 남길 수 있는 포토존 6곳과 함께 밤에도 맘껏 감상할 수 있도록 조명이 설치돼 있으며, 조명은 다음달 14일까지  점등될 예정이다.

한편, 은행나무길 주변에는 괴산이 자랑하는 유색벼 논그림과 소금랜드의 데크길, 저수지 둘레 생태체험길인 에코로드 등이 함께하고 있어 올 가을 최고의 힐링 명소로 각광받고 있다.


  • 통일경제뉴스 는 신문윤리강령과 인터넷신문윤리강령 등 언론윤리 준수를 서약하고 이를 공표하고 실천합니다.
  • 법인명 : (사)코트린(한국관광문화발전연구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내수동 75 (용비어천가) 1040호
  • 대표전화 : 02-529-0742
  • 팩스 : 02-529-0742
  • 이메일 : kotrin3@hanmail.net
  • 제호 : 통일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51947
  • 등록일 : 2018년 12월 04일
  • 발행일 : 2019년 1월 1일
  • 발행인·편집인 : 강동호
  • 대표이사 : 조장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섭
  • 통일경제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통일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otrin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