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쿠시마 발언' 윤석열 밑천 다했나...與 "일본 대선 나가냐?" 직격
'후쿠시마 발언' 윤석열 밑천 다했나...與 "일본 대선 나가냐?" 직격
  • 통일경제뉴스 kotrin3@hanmail.net
  • 승인 2021.08.05 2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기정 전 청와대 정무수석 "쩍벌남의 1일 1망언 대행진, 오늘도 이어진다" 질타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말실수가 연일 이어지는 가운데 이번엔 일본 후쿠시마 원전 사고 때 방사능이 유출되지 않았다는 이른바 '후쿠시마 발언'으로 대선주자로서의 결정적인 밑천을 드러냈다는 관측이 제기된다.

더불어민주당 한병도 원내수석부대표는 5일 정책조정회의에서 "후쿠시마 원전 사고에서 방사능이 유출된 것은 명백한 사실"이라며 "무지하고 편향된 사고로, 위험하다. 심히 우려스럽다"고 비판했다.

이 지사는 "국민의힘과 이준석 대표는 윤 전 총장 발언에 대한 공식 입장을 밝혀달라"며 "이번 망언에서 일본 극우세력 수석대변인의 모습을 본다. 더 지켜보기 어렵다"고 덧붙였다.

정세균 전 국무총리는 "대선은 '아무 말 대잔치'가 아니다. 일본 총리의 이야기인 줄 알았다"며 "지적 수준을 고스란히 드러내는 '셀프 디스'는 이쯤 하면 국민 모독"이라고 지적했다.

정 전 총리 캠프의 강기정 전 청와대 정무수석은 "쩍벌남의 1일 1망언 대행진, 오늘도 이어진다"라며 "무지에, 사실왜곡에, 기사삭제까지. 준비 안 된 검사정치, 선무당이 국민 잡을라"라고 적었다.

이낙연 전 대표 측근인 이개호 의원은 "소문대로 1일 1망언이 목표인가"라며 "윤 아무개 이 사람, 정말 이상한 사람이네"라고 비판했다.

정청래 의원은 "일본 대선에 나가느냐. 1일 1구설수, 이제 비판도 지겹다"며 "없는 사람들은 후쿠시마산 부정식품도 먹어야 하는가. 참 아베스럽다"라고 비꼬았다.

민주당은 전날 대선 출마를 선언한 최재형 전 감사원장도 겨냥했다.

박완주 정책위의장은 정책조정회의에서 "국정 현안 관련 질문에 공부하겠다는 (최 전 원장의) 답변은 올림픽 출전 선수가 이제부터 연습하겠다는 것"이라며 "국정운영 비전 없이 민생을 이끌 지도자가 될 수 없다"고 일축했다.

이 지사 캠프의 이경 대변인은 논평에서 "경선 경쟁자인 윤 전 총장의 '1일 1망언'을 기억하고 '1일 1공부'라도 하라"고 비꼬았다.

김한정 의원은 "이분이 대통령이 되면 국기 하강식이 부활할지도 모르겠다"며 "출마 회견도 엽기였다. 답변하기 어렵다는 이런 분이 감사원장에 오른 것부터 공직 인선 시스템에 문제가 있다는 신호 아닐까"라고 했다.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은 최 전 원장이 '조국 사태'에 대해 검찰이 제대로 수사하고 기소했다고 평가한 것을 두고 "정치 초년생으로서 너무 빨리 정치물이 들어 그저 안타깝다"고 직격했다.

추 전 장관은 "상식을 벗어난 일탈을 일삼고 언론에 침소봉대해 명예를 훼손하고 인권을 짓밟은 과도한 수사와 기소에 대해 헌법기관 출신으로서 제대로 수사하고 기소했던 것이라고 평가하는 게 가당키나 하느냐"고 목소리를 높였다.



  • 통일경제뉴스 는 신문윤리강령과 인터넷신문윤리강령 등 언론윤리 준수를 서약하고 이를 공표하고 실천합니다.
  • 법인명 : (사)코트린(한국관광문화발전연구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내수동 75 (용비어천가) 1040호
  • 대표전화 : 02-529-0742
  • 팩스 : 02-529-0742
  • 이메일 : kotrin3@hanmail.net
  • 제호 : 통일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51947
  • 등록일 : 2018년 12월 04일
  • 발행일 : 2019년 1월 1일
  • 발행인·편집인 : 강동호
  • 대표이사 : 조장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섭
  • 통일경제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통일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otrin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