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ㆍ7 재ㆍ보궐 선거 사전투표율 20.54% "역대 최고"
4ㆍ7 재ㆍ보궐 선거 사전투표율 20.54% "역대 최고"
  • 이광효 기자 leekwhyo@naver.com
  • 승인 2021.04.04 12: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21.95%, 부산 18.65%
4ㆍ7 재ㆍ보궐 선거의 사전투표가 종료된 3일 오후 서울역에 마련된 남영동 사전투표소에서 서울특별시선거관리위원회 관계자들이 투표함을 옮기고 있다./사진=연합뉴스
4ㆍ7 재ㆍ보궐 선거의 사전투표가 종료된 3일 오후 서울역에 마련된 남영동 사전투표소에서 서울특별시선거관리위원회 관계자들이 투표함을 옮기고 있다./사진=연합뉴스

4ㆍ7 재ㆍ보궐 선거의 사전투표율이 역대 재ㆍ보궐 선거 최고치인 20.54%를 기록했다. 이는 2018년 6월 실시된 전국동시지방선거의 사전투표율인 20.14%보다 높은 투표율이다. 기존 재보선 사전투표율 최고치는 지난 2014년 10·29 재보선의 19.4%였다.

3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2일 오전 6시부터 3일 오후 6시까지 진행된 사전투표에서 1216만1624명의 선거인 중 249만7959명이 투표했다. 서울특별시장 보궐선거 사전투표에선 842만5869명의 선거인 중 184만9324명이 사전투표를 해 21.95%의 사전투표율을 기록했다.

부산광역시장 보궐선거 사전투표에선 293만6301명의 선거인 중 54만7499명이 사전투표를 해 18.65%의 사전투표율을 기록했다. 이에 따라 이번 4ㆍ7 재ㆍ보궐 선거의 최종 투표율도 역대 최고를 기록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여겨지고 있다.

이에 대해 더불어민주당은 ‘샤이 진보층’이 결집해 대거 사전투표를 한 것으로 보고 역전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내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중앙선거대책위원회 신영대 대변인은 3일 서면브리핑에서 “코로나19와 비가 오는 궂은 날씨에도 각종 비리와 거짓말, 특혜 의혹으로 얼룩진 국민의힘 후보를 심판하고 시민의 삶을 따뜻하게 돌보고 경제 발전을 이룰 박영선ㆍ김영춘 후보를 지키기 위한 시민들의 투표열기에 깊은 감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국민의힘은 문재인 정권 심판을 바라는 민심의 표출 때문에 사전투표율이 높게 나온 것으로 보고 있다.

국민의힘 중앙선거대책위원회 배준영 대변인은 구두논평에서 “역대 최고의 재ㆍ보궐 선거 사전투표율로 엄중한 민심을 보여주신 국민들께 감사드린다”며 “이는 정권에 대한 유권자들의 분노가 최고조에 달했음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 통일경제뉴스 는 신문윤리강령과 인터넷신문윤리강령 등 언론윤리 준수를 서약하고 이를 공표하고 실천합니다.
  • 법인명 : (사)코트린(한국관광문화발전연구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내수동 75 (용비어천가) 1040호
  • 대표전화 : 02-529-0742
  • 팩스 : 02-529-0742
  • 이메일 : kotrin3@hanmail.net
  • 제호 : 통일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51947
  • 등록일 : 2018년 12월 04일
  • 발행일 : 2019년 1월 1일
  • 발행인·편집인 : 강동호
  • 대표이사 : 조장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섭
  • 통일경제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통일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otrin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