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메이플스토리 이용자 보상안 조만간 발표
넥슨, 메이플스토리 이용자 보상안 조만간 발표
  •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 승인 2021.03.05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 아이템 강화 확률 공개
 

넥슨이 국내 게임업계에서 처음으로 아이템 강화 확률을 공개한다.

아이템 정보를 부정확하게 만든다는 지적이 많았던 '무작위·랜덤' 표현은 넥슨 게임에서 없애고, 역시 업계 최초로 '확률 모니터링 시스템'을 도입하기로 했다.

넥슨은 "기존에 공개해온 캡슐형 아이템에 더해 '유료 강화·합성'의 확률을 전면 공개하겠다"고 5일 밝혔다.

현재 국내 게임사들은 업계 자율규제에 따라 확률형 아이템 정보를 공개하고 있다. 그런데 유료 구매한 '캡슐형'(랜덤박스) 아이템의 뽑기 확률만 공개하기에 확률 공개가 부족하다는 지적이 많았다.

최근에는 무기·갑옷 등 아이템을 강화하는 작업에도 유료 확률을 부여하는 게임이 많은데, 이런 확률은 전혀 공개되지 않아 최신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의 대표적인 과금 요소로 비판받았다.

이날 넥슨이 공개하겠다고 밝힌 것은 바로 이런 '아이템 강화'의 확률이다.

그러면서 넥슨은 "무작위·랜덤 등 유저들을 혼란스럽게 했던 용어의 사용도 피하겠다"며 "확률 관련 용어를 사용할 경우 연관된 확률표 등을 추가 제공해 논란이 없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넥슨의 결정은 최소한의 뽑기 확률만 공개하도록 하던 업계 자율규제 수준을 넘어선다. 게임업계 전반에 미칠 파장이 작지 않을 전망이다.

넥슨은 이날 이용자들이 확률을 검증할 수 있는 '확률 실시간 모니터링 시스템'도 자체 개발해 연내 도입하겠다고 발표했다.

게임별로 확률 검증 시스템을 제공해 이용자들이 뽑기 확률을 검증할 수 있도록 하겠다는 것이다. 역시 국내는 물론 해외 게임업계에도 전례를 찾기 어려운 조처다.

넥슨이 최근 게임업계에서 불거진 과도한 확률형 아이템 문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는 것은 '메이플스토리'를 둘러싼 논란 때문이다.

최근 넥슨은 '메이플스토리'를 업데이트하면서 아이템에 부여되던 추가 옵션을 '동일한 확률'로 수정한다고 공지했다가 거센 비판에 직면했다.

이용자들은 "지금까지 확률이 동일하지 않았던 것이냐"며 분노하면서 넥슨 게임에 돈을 쓰지 않는 '한도 0원 챌린지'를 벌이는가 하면, '로스트아크' 등 타사 게임으로 옮기기도 했다.

넥슨은 확률 추가 공개를 이날 중으로 메이플스토리부터 적용하기로 했다. 메이플스토리 이용자를 위한 보상안도 조만간 발표할 예정이다.

이정헌 넥슨 대표는 이날 사내 시스템에 편지를 띄워 "이용자분들 기대에 미치지 못한 점에 진심으로 송구스럽다"며 "게임을 대하는 우리 사회의 눈높이가 달라지고 있는데 변화를 인식하지 못하고 제자리에 머물러 있었다"고 사과했다.

그는 "게임별로 '이용자를 위한 투명한 정보 공개'라는 대원칙이 녹아 들어가는 작업을 하겠다"며 "가장 중요한 것은 일방적으로 정보를 공개하는 것이 아닌, 이용자들이 더 편하게 정보에 접근하도록 한다는 철저한 서비스 마인드"라고 강조했다.


  • 통일경제뉴스 는 신문윤리강령과 인터넷신문윤리강령 등 언론윤리 준수를 서약하고 이를 공표하고 실천합니다.
  • 법인명 : (사)코트린(한국관광문화발전연구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내수동 75 (용비어천가) 1040호
  • 대표전화 : 02-529-0742
  • 팩스 : 02-529-0742
  • 이메일 : kotrin3@hanmail.net
  • 제호 : 통일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51947
  • 등록일 : 2018년 12월 04일
  • 발행일 : 2019년 1월 1일
  • 발행인·편집인 : 강동호
  • 대표이사 : 조장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섭
  • 통일경제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통일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otrin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