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노송동 자투리땅에 아름다운 정원 조성
전주시, 노송동 자투리땅에 아름다운 정원 조성
  •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 승인 2021.03.03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열릴 ‘2021 꽃심, 전주정원문화박람회’서 노송동 일원에 정원 조성할 7개 팀 선정

전주시 노송동 일원 자투리땅에 아름다운 정원이 조성된다.

전주시와 전주정원문화박람회조직위원회는 ‘2021 꽃심, 전주정원문화박람회’의 일환으로 노송동 일원에 정원을 조성할 전문·시민 작가 7개 팀을 선정했다고 2일 밝혔다. 

지난해 12월 7일부터 지난 1월 15일까지 진행된 이번 작가정원 공모에는 총 23개 작품이 접수돼 1차 서류심사와 2차 작품심사를 거쳐 최종 7개 작품이 선정됐다.

먼저 5:1의 경쟁률을 보인 전문작가 정원으로는 △황현철 팀 ‘정원, 마음을 나누다’ △김단비 ‘노송조율’ △한라영 팀 ‘노송 리사이클’이 선정됐다. 선정된 전문작가에는 작품 당 3500만~4000만 원이 지원된다.

시민작가 정원 부문에는 △우희경 팀 ‘골목안 꽃뜨락’ △김상경 팀 ‘천사의 마음을 담은 갤러리 정원’ △박성주 ‘우물정원’ △정성옥 ‘향기정원’이 뽑혔다. 시민작가들에게는 작품 당 1000만 원이 지급된다.

시는 박람회 개최 전인 오는 5월까지 정원 조성을 완료할 계획이다. 정원이 조성되면 현장심사를 통해 △대상(1팀) 500만 원 △우수상(전문작가 1팀, 시민작가 1팀) 300만 원의 상금을 수여할 방침이다. 

‘2021 꽃심, 전주정원문화박람회’는 정원문화 확산과 정원산업 발전을 위해 오는 6월 2일부터 6일까지 닷새간 전주종합경기장과 노송동 일원, 전주시 양묘장 등에서 개최된다.

작품심사위원장을 맡은 권진욱 영남대학교 조경학과 교수는 “‘공공ㆍ일상’에 대한 공모 주제를 전반적으로 잘 해석한 작품들이 선정됐다”며 “타 공모전에 비해 과도한 시설물을 도입하지 않은 식재계획 위주가 두드러지는 점이 도심 속 정원 조성에 기대감을 갖게 한다”고 말했다.


  • 통일경제뉴스 는 신문윤리강령과 인터넷신문윤리강령 등 언론윤리 준수를 서약하고 이를 공표하고 실천합니다.
  • 법인명 : (사)코트린(한국관광문화발전연구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내수동 75 (용비어천가) 1040호
  • 대표전화 : 02-529-0742
  • 팩스 : 02-529-0742
  • 이메일 : kotrin3@hanmail.net
  • 제호 : 통일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51947
  • 등록일 : 2018년 12월 04일
  • 발행일 : 2019년 1월 1일
  • 발행인·편집인 : 강동호
  • 대표이사 : 조장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섭
  • 통일경제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통일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otrin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