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코머신과 수출금융 지원 위한 업무제휴 체결
하나은행, 코머신과 수출금융 지원 위한 업무제휴 체결
  • 이광효 기자 leekwhyo@naver.com
  • 승인 2020.11.12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하나은행 제공
사진=하나은행 제공

하나은행(은행장 지성규)은 12일 “코로나19로 인해 해외 수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계산업 분야 중소기업 지원을 위해 국내 기계산업 온라인 플랫폼을 운영 중인 코머신(대표 박은철)과 업무 제휴를 체결하고 수출금융 프로그램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에 하나은행은 수출기업의 유동성 및 외환거래, 경영 전반 등의 지원을 위해 ▲ 위드론 수출금융 ▲ HANA 1Q FX 트레이딩 시스템 ▲ 수출금융 컨설팅 서비스 등을 비대면 전문 상담 채널인 '원큐금융상담서비스'를 통해 지원키로 했다.

'위드론 수출금융'은 수출기업의 원자재 구매 및 제조를 위한 ‘선적 전 금융지원’과 물품 수출 후의 매출채권을 현금화 하는 ‘선적 후 금융지원’ 상품으로 구성되며 하나은행은 금융권 최초로 국내 직수출기업에 한정된 보증 대상을 위탁가공 수출기업까지 확대 적용하고 무역금융 뿐만 아니라 운전자금으로도 지원한다.

'HANA 1Q FX 트레이딩 시스템'은 영업점 방문 없이 손님이 직접 현물환 및 선물환 거래를 쉽고 빠르게 체결할 수 있는 외환거래 시스템으로 현재 26개 통화에 대한 실시간 환율 서비스를 제공하고 거래내역 및 한도, 평가손익 관리, 손님 편의 증대를 위해 쉽고 빠른 거래 인터페이스를 제공하고 있다.

아울러 하나은행은 수출기업의 경영, 세무 관련 컨설팅 서비스 등을 포함해 수출금융 전반의 전문 상담이 가능한 '수출금융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하나은행이 이번 코머신과의 제휴를 통해 제공하는 '원큐금융상담서비스'는 24시간 전국 어디서나 모바일, 인터넷, 전화 등의 비대면 채널로 상담 신청하는 손님에게 영업점 방문 없이도 전담 직원이 직접 맞춤형 금융 상담을 제공하는 온·오프라인 연계(O2O)서비스이다. 

김기홍 하나은행 1Q뱅커셀장은 “금번 코머신과의 업무 제휴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수출기업에 당행의 전문 수출금융 지원 프로그램을 제공하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금융 패키지 프로그램 지원을 위한 비대면 금융상담 서비스를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박은철 코머신 대표도 "산업재는 소비재와 다르게 전세계 온라인 마케팅부터 수출, 물류, 금융까지 원스톱으로 진행이 되어야만 성공 확률이 높다“며 ”이번 하나은행과의 협업을 통해 더욱 많은 중소기업들이 해외 수출을 할 수 있도록 원패키지로 지원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코머신은 과거 오프라인 기반이었던 대한민국 기계산업 정보를 온라인으로 전환하여 국내 최대 규모의 기계산업 데이터를 기반으로 2년간 전세계 약 72개국 300억원이 넘는 수출거래를 달성한 스타트업이다.

최근 코로나로 인해 국가간 산업교역이 닫힌 상황에도 기계 장비 및 부품 수출 물량과 국가가 증가하고 있어 이번 하나은행의 수출금융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컨설팅이 필요한 중소기업체를 적극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 통일경제뉴스 는 신문윤리강령과 인터넷신문윤리강령 등 언론윤리 준수를 서약하고 이를 공표하고 실천합니다.
  • 법인명 : (사)코트린(한국관광문화발전연구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내수동 75 (용비어천가) 1040호
  • 대표전화 : 02-529-0742
  • 팩스 : 02-529-0742
  • 이메일 : kotrin3@hanmail.net
  • 제호 : 통일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51947
  • 등록일 : 2018년 12월 04일
  • 발행일 : 2019년 1월 1일
  • 발행인·편집인 : 강동호
  • 대표이사 : 조장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섭
  • 통일경제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통일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otrin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