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의 제 식구 감싸기, 검사 불기소율 99% '충격'
검찰의 제 식구 감싸기, 검사 불기소율 99% '충격'
  • 이광효 기자 leekwhyo@naver.com
  • 승인 2020.10.16 14: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김남국 의원실 제공
사진=김남국 의원실 제공

최근 부산지방검찰청은 강제추행 혐의를 받고 있는 A부장검사에 대해 불기소 처분을 했다. 해당 사건에 대해 경찰은 기소의견으로 송치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처럼 검찰의 검사 불기소율이 100%에 육박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6일 더불어민주당 김남국 의원(경기 안산시단원구을, 법제사법위원회, 초선)이 법무부로부터 제출받은 최근 5년간 검사에 대한 검찰의 사건처리 현황을 분석한 결과 검찰은 5년 동안 1만2644건의 사건을 처리했는데, 1만2527건을 불기소 처리한 것으로 드러났다. 검사에 대한 검찰의 불기소율은 99%다.

지난 5년간 검찰의 검사에 대한 불기소율은 98% 밑으로 떨어진 적 없다. ▲2016년 98% ▲2017년 99% ▲2018년 99%, ▲2019년 98% ▲2020년(8월 기준) 98%를 기록했다. 매년 증감이 있었으나 미미한 차이를 보였을 뿐이다.

지난해 검찰의 전체 사건에 대한 불기소율은 59% 수준으로 나타났다. 2020 법무연감에 따르면 2019년 기준 236만1611건의 사건을 처리했고 이 중 불기소 처리는 138만1922건으로 59% 수준이다. 검사에 대한 불기소율보다 훨씬 낮다.

김남국 의원은 “의원실에서 분석한 통계만 봐도 검찰이 제 식구 감싸기를 하고 있다는 비판이 나오는 것은 당연하다”며 “기소 여부는 누구인지가 아닌 적법한 수사에 따른 범죄 혐의의 상당성을 기준으로 삼아야 하는데, 현재 검찰의 모습은 기소권을 독점하면서 선택적 기소를 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비판했다.

이어 “검찰은 제 식구 감싸기가 아닌 더욱 냉정하고 객관적인 잣대를 적용해야 한다”며 “검찰이 기소권을 갖고 있는 것에 대해 더욱 막중한 책임감을 갖고 주어진 권한을 사용해야 하며, 이는 곧 국민의 신뢰 문제로 직결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 통일경제뉴스 는 신문윤리강령과 인터넷신문윤리강령 등 언론윤리 준수를 서약하고 이를 공표하고 실천합니다.
  • 법인명 : (사)코트린(한국관광문화발전연구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내수동 75 (용비어천가) 1040호
  • 대표전화 : 02-529-0742
  • 팩스 : 02-529-0742
  • 이메일 : kotrin3@hanmail.net
  • 제호 : 통일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51947
  • 등록일 : 2018년 12월 04일
  • 발행일 : 2019년 1월 1일
  • 발행인·편집인 : 강동호
  • 대표이사 : 조장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섭
  • 통일경제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통일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otrin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