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농림축산부 주관 ‘원예산업종합계획’ 최상위 등급 획득
태안군, 농림축산부 주관 ‘원예산업종합계획’ 최상위 등급 획득
  • 한광현 선임기자 aaa7711@hanmail.net
  • 승인 2020.07.13 18: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년도 ‘E’등급에서 2019년도 ‘A’등급으로 껑충

청정 친환경 농업을 추구하는 태안군이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 ‘2020년 원예산업종합계획 이행실적 평가’에서 최고등급(A)을 받는 등 성과가 나타나고 있다.

안면도 호박고구마(사진=태안군 제공)

군에 따르면, ‘2020년 원예산업종합계획 이행실적 평가’는 2019년에 추진한 원예산업분야 업무를 대상으로 실시한 전국단위 평가로 △원예산업행정 이행실적‧원예산업 발전 거버넌스 구축 등 ‘이행노력’ 분야(20점) △기초생산자 조직 육성‧조직화 출하 등 ‘생산’ 분야(32점) △통합마케팅 확대‧기초생산자 조직의 참여도 등 ‘유통’ 분야(36.8점)에서 총 88.8점을 받아 최고등급인 에이(A)등급을 받았다.

이는 2018년 추진 사업을 대상으로 한 지난해 평가에서 최하등급(E, 42.8점)에서 최고등급(A, 88.8점)으로 4단계를 뛰어오르는 놀라운 반전이다.

군은 산지유통활성화 기능을 촉진하기 위해 산지유통센터 물류비ㆍ통합마케팅 전문조직 육성 자금ㆍ우수 농특산물 판촉지원 사업비 등의 명목으로 1억 2천만 원을 지원해 판매를 촉진하는데 큰 역할을 했으며,

관내 마늘ㆍ고추ㆍ고구마 등 품목별로 조직된 공선출하회가 6개소에서 11개소로, 지역농협의 총 출하액이 197억 원(지난해 158억 원)으로 증가했으며, 통합마케팅 출하액은 기존 52억 원에서 58억 원으로 6억 원이나 증가했다.

군 관계자는 “원예산업 종합계획의 빈틈없는 실행과 체계적인 관리에 행정력을 집중해, 기초생산자조직을 육성하고 통합마케팅 조직을 활성화하는 등 유통구조개선에 박차를 가해 농업인들의 실질적인 소득과 연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원예산업종합계획’은 기존에 분야별로 나눠 수립한 산지유통종합계획ㆍ 과수발전계획ㆍ주산지밭작물계획 등의 원예산업과 관련 계획들을 통합한 종합계획으로,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에서는 지자체와 산지조직의 협력을 증진하고 통합마케팅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각 지자체가 세운 원예산업종합계획 상의 목표 대비 실적을 점검하고 있다.


  • 통일경제뉴스 는 신문윤리강령과 인터넷신문윤리강령 등 언론윤리 준수를 서약하고 이를 공표하고 실천합니다.
  • 서울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6 용비어천가 1040호
  • 대표전화 : 02-529-0742
  • 팩스 : 02-529-0742
  • 이메일 : kotrin3@hanmail.net
  • 법인명 : (사) 코트린(한국관광문화발전연구소)
  • 제호 : 통일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51947
  • 등록일 : 2018년 12월 04일
  • 발행일 : 2019년 1월 1일
  • 발행인·편집인 : 강동호
  • 대표이사 : 조장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섭
  • 통일경제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통일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