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생당 당원협의회, 이수봉 비상대책위원장 직무정지가처분소 제기
민생당 당원협의회, 이수봉 비상대책위원장 직무정지가처분소 제기
  • 이광효 기자 leekwhyo@naver.com
  • 승인 2020.07.04 2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민생당 전국당원협의회 제공
사진=민생당 전국당원협의회 제공

민생당 전국당원협의회(회장 김종배)가 3일 오후 서울남부지방법원에 이수봉 비상대책위원장 등 현 민생당 지도부에 대해 직무정지가처분 소송을 제기했다. 민생당 전국당원협의회는 지역위원장급 100여명으로 구성돼 있다.

민생당 전국당원협의회는 현재 비상대책위원회가 당헌당규의 꼼수 개정을 통해 만들어졌다고 보고 당헌 개정 무효소송도 함께 신청할 계획이다.

이창록 전국당원협의회 부회장은 현 이수봉 비상대책위원회에 대해 ▲도덕성 흠결로 신뢰 상실 ▲공당의 사당화 ▲대표성과 정통성 결여 ▲리더십 발현 불가 등 '4대 불가론'을 제시했다.

김남중 민생당 전국당원협의회 조직위원장은 “전임 김정화 대표 체제에서 현 이수봉 비대위로의 리더십 재편과정이 당헌을 잘못 해석하고 개정한 가운데 이뤄진 것이 이번 직무정지가처분 소송과 당헌개정 무효 소송을 제기한 이유”라며 “현 민생당 당헌은 비대위가 자신의 임기를 스스로 무한정 늘릴 수 있도록 하고 있어 큰 문제다. 이로 인해 전임 대표와 현 비대위원장이 서로 짜고 '짬짜미식 당직·국고보조금 나눠 갖기'가 가능해 심각한 국고 낭비가 우려된다”라고 말했다.

민생당은 지난 4.15총선에서 국회의원을 배출하지 못한 김정화 전 대표가 지난 5월 29일 현 비대위로 당권을 이양하면서 ‘일방적이고 비민주적으로 운영됐다’는 비판의 목소리가 확산되고 있다.



  • 통일경제뉴스 는 신문윤리강령과 인터넷신문윤리강령 등 언론윤리 준수를 서약하고 이를 공표하고 실천합니다.
  • 서울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6 용비어천가 1040호
  • 대표전화 : 02-529-0742
  • 팩스 : 02-529-0742
  • 이메일 : kotrin3@hanmail.net
  • 법인명 : (사) 코트린(한국관광문화발전연구소)
  • 제호 : 통일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51947
  • 등록일 : 2018년 12월 04일
  • 발행일 : 2019년 1월 1일
  • 발행인·편집인 : 강동호
  • 대표이사 : 조장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섭
  • 통일경제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통일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