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군 '훈민정음마당' 조성 예산낭비 감사원 지적
보은군 '훈민정음마당' 조성 예산낭비 감사원 지적
  • 한광현 선임기자 aaa7711@hanmail.net
  • 승인 2020.05.25 2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 보은군이 속리산국립공원 입구에 '훈민정음마당'을 조성하면서 행정절차를 제대로 이행하지 않고 예산낭비를 한 사실이 감사원에 적발됐다.

25일 감사원에 따르면 보은군은 지난해 4월 55억원을 들여 조선 초기 승려이자 이 지역과 연관이 있는 신미대사 설화를 활용해 속리산면 상판리 일원에 '훈민정음마당'이라는 이름의 공원을 조성했다.

보은군은 이 공원에 전문가 의견수렴, 설문조사, 주민공청회 등은 거치지 않은 채 신미대사 등 17명의 동상을 포함한 21점의 조형물을 설치했다.

그 결과 공원이 조성되지마자 한글 단체 등은 한글 창제 주역인 세종대왕보다 신미대사를 더 부각했다는 비판을 쏟아냈다. 결국 보은군은 한글창제 대신 정이품송을 토대로 설치물을 수정·보완하고, 공원 이름도 '정이품송공원'으로 바꿔 지난 2월 재개장했다.

감사원은 감사 보고서에서 "보은군은 훈민정음 창제와 무관한 인물 10명의 동상을 제작·설치해 예산 낭비를 초래했고, 시설물 수정·보완을 위해 4천470만원의 예산을 더 들여야 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관계 공무원 4명에 대해 '주의' 처분을 요구했다.

앞서 일부 보은군민은 공원 보수 공사 이후 감사원에 공익감사를 청구하기도 했다.


  • 통일경제뉴스 는 신문윤리강령과 인터넷신문윤리강령 등 언론윤리 준수를 서약하고 이를 공표하고 실천합니다.
  • 서울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6 용비어천가 1040호
  • 대표전화 : 02-529-0742
  • 팩스 : 02-529-0742
  • 이메일 : kotrin3@hanmail.net
  • 법인명 : (사) 코트린(한국관광문화발전연구소)
  • 제호 : 통일경제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51947
  • 등록일 : 2018년 12월 04일
  • 발행일 : 2019년 1월 1일
  • 발행인·편집인 : 강동호
  • 대표이사 : 조장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섭
  • 통일경제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통일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